ID   PW  
자동로그인  
updated at 2004/03/31  

HOME
알림 [N]
자유게시판 [F]
찰라의 기억 [I]

정보광장
컴퓨터정보 [C]
이거알아? [T]
자료실 [D]
가끔 들려봐 [L]

테마 광장
여행과추억 [M]
뽀미
東海物語
東海思い出
GP-RC... (Link)

CopyRight (C)
Sunny, 2002.12.28



 파우치?
          
완전 망친 작품..
항상 작품보다 자꾸 작아져서 걱정이였는데..걱정이 현실로..
원래 사이즈보다 무려 3cm씩 작아져서 주먹 하나만 들어간다..
선물 하려고 했는데..
선물도 못하고 쓸데가 없네..   ㅠㅠ
   Sunny   2010-10-30 15:44:49       

 인형
          
만든 작품중에 잴 만에 든다..
사은품이여서 별로 정이 없었는데,, 하고 나니 앙증 맞은 모양에 푹...
양,양,양ㅋㅋㅋ
   Sunny   2010-10-30 15:42:18       

 파우치
          
이제서야 나의 파우치를 만들었다..
러블리 파우치..
생각보다 작은 사이즈네..
만족하고 잘 쓰고 있다..                    
   Sunny   2010-10-30 15:40:41       

 미니크로스백
          
조카 생일선물..
이쁘다고 이걸 잘때도 하고 있는데 이쁘당..
항상 도안보다 작게 나온다..
나만 이런 것인지..
   Sunny   2010-10-30 15:37:35       


 티슈케이스
          
거실용..
이 패턴을 정말 하고 싶어서 벼르고 별러서 시작했는데..
역시나 초보인 나에게는 어렵다는..
글고 좀 짧아서 케이스 아래가 살짝 보이넹..
좀 아쉬운 작품이다..
   Sunny   2010-09-22 16:16:28       


 열쇠고리
          
엄마가 차 산 기념으로 만들었다..
열쇠고리는 정말이지 쉽다..
   Sunny   2010-09-22 16:12:55       


 티슈케이스
          
안방에 어울리는 색을 찾느라 힘들었다는..
우려와는 달리 잘됐네..
보기보단 정말 이쁘다..
   Sunny   2010-09-22 16:11:31       

 주방장갑
          
넘 이뻐서 쓰지 못하고 있다..
나의 정성이 가득...
간만에 혼자 했는데... 이거하느라 잠도 못잤다...
   Sunny   2010-09-22 16:06:22       


 바느질쌈 주머니
          
이쁘다..
마지막 강의날 한건데..
잴로 이쁘다는..
근데 친구가 보더니 끈을 잘못 연결했다네..
다시 해야 하는데.. 그러면 어렵게 한 튤립을 다시 해야한다는..
빨리 고쳐서 가지고 다녀야 하는데..
   뽀미   2010-03-22 19:47:58       


 필통
          
샘이랑 한 곰필통은 조카한테 뺐기고..?
현재 내가 쓰고 있는것..
곰필통도 언제 찍어야하는데..
이건 혼자서 시작한건데..
내 수준이 아닌 굉장히 버거운 작품이였다는..
미리좀 알려 주시징...
잘못한 부분만 눈에 보이지만.. 다른 사람들은 이쁘다고 한다는..
진심일까?
   뽀미   2010-03-22 19:45:03       

 카드지갑
          
깜찍하니 정말 좋다..
슬픈건..  난 카드지갑을 안쓴다는..
여권 지갑으로 해주시지..
이걸 들고 다니는 친구가 부럽당..
그러고 보니 퀼트를 하면서 정말 잘쓰고 있는게 없네..
   뽀미   2010-03-22 19:40:57       

 키 홀더
          
선생님은 이상하다..
내가 강쥐 좋아한다고 했더니 준비한거라해놓곤..
가져온건 쥐였다..
쥐 수염은 귀차나서 못했다는..
귀엽당..
   뽀미   2010-03-22 19:38:23       

 크리스마스트리
          
크리스마스에 트리가 없어서 집이 썰렁하겠다고 생각해서 한 작품.
근데 저건 크리스마스가 지나고 나서야 장식했다는,,
내년을 기약하며 지금은 농속에 쳐박혔다는 슬픈 전설..ㅠㅠ
   뽀미   2010-03-22 19:35:56       

 바늘꽂이
          
두번째 작품..
모티브 만드는 것을 배우려고 하는것 같다..
이쁘긴한데..
저기에 바늘이 꽂힌다고 생각하니까 맘이 아파 못 쓰는 ..
나의 소심함이란..
   뽀미   2010-03-21 22:41:57       

 파우치
          
내 첫작품..
젤 애정이 많이간다.. 정성이 많이 들어갔으니까.
얼마나 많은 땀이 들어가던지..
손가락을 바늘에 수도 없이 찔린 생각을하면...
근데 사실...
이 작품은 내 취향이 아니라는것..
시간은 많이 들였는데..
가지고 다니질 못한다는...
   뽀미   2010-03-21 22:39:15       
   1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Xeus